페라리, 역사상 가장 강력한 슈퍼카 812 슈퍼패스트(Superfast) 국내 공식 출시

페라리가 페라리 역사상 가장 빠르고 강력한 ‘812 슈퍼패스트’를 국내에 공식 출시한다.

페라리 812슈퍼패스트.

페라리 812슈퍼패스트.

이 차는 페라리 브랜드 출범 70주년을 기념하며 완전히 새롭게 개발된 12기통 엔진을 얹는다. 이에 따라 ‘F12 베를리네타’와 F12tdf로 연결되는 페라리 12기통의 고유한 계보를 잇는 동시에 새로운 시대를 시작하는 모델이라는 특별한 의미를 갖는다.

812 슈퍼패스트는 양산형 프론트 엔진 모델 최초로 8500rpm에서 최대 800마력을 발휘하고 리터당 무려 123마력의 파워를 자랑한다. 최대 토크는 7000rpm에서 73.3kg.m에 이르고 이 중 80%는 3500rpm에서 발현돼 주행성은 물론 저회전 가속도 향상시켰다. EPS(전자식 파워 스티어링)를 장착한 최초의 페라리 모델로 스티어링 휠을 통해 운전을 보조하는 기능을 갖췄다. 버추얼 쇼트 휠베이스 2.0 시스템을 적용해 민첩한 핸들링으로 반응 속도는 더욱 빨라졌다. 페라리의 전매특허라 할 수 있는 사이드 슬립 컨트롤(SCC)의 최신 5.0 버전을 비롯한 모든 전자식 역학 제어 시스템이 안정적으로 통합 적용됐다.

812 슈퍼패스트는 페라리의 전통적인 12기통 프런트 엔진 모델을 재해석해 탄생했다. 인테리어의 주요 요소들은 입체적인 느낌으로 더욱 스포티하고 아방가르드한 분위기를 자아내며 순수한 레이싱 혈통의 열망과 군더더기 없는 우아함을 표현했다. 센터에어벤트 주변을 둘러싸고 있는 수평의 대시보드는 마치 정교한 조각품 같다. 최첨단 기술과 장인 정신이 어우러진 페라리만의 감각을 엿볼 수 있는 대목이다. 시트는 더 스포티하고 인체공학적으로 설계했고 스티어링 휠과 대시보드, 최신형 인포테인먼트와 에어 컨디셔닝 유닛을 포함한 새로운 휴먼 머신 인터페이스(HMI)를 선보이고 있다.

페라리 812 슈퍼패스트

페라리 812 슈퍼패스트

페라리의 극동 및 중동지역 총괄 지사장 디터 넥텔은 “812 슈퍼패스트는 역사상 가장 강력하고 빠른 페라리를 만나고 싶어 하는 이들을 위해 탄생했다”며 “페라리 브랜드 탄생 70주년을 맞아 심혈을 기울여 설계한 12기통 엔진을 탑재한 만큼 모두의 기대를 충족할 것”이라고 자신했다. 이어 그는 “차의 모든 구성 요소에서 페라리만의 장인 정신과 최첨단 기술이 응집된 812 슈퍼패스트에 한국 고객들께서 많은 관심과 성원을 보내주시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국내 판매가격은 확정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Be the first to comment on "페라리, 역사상 가장 강력한 슈퍼카 812 슈퍼패스트(Superfast) 국내 공식 출시"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