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15일 대구에서 총알을 탄 드라이버들의 질주 본능이 펼쳐진다

총알을 탄 드라이버들의 질주 쇼가 스피드 마니아를 유혹한다.

2017 대구 튜닝카 레이싱 대회 포스터

2017 대구 튜닝카 레이싱 대회 포스터

산업자원부가 후원하고 대구광역시가 주최하는 ‘2017 대구 튜닝카 레이싱 대회’가 10월 15일 대구주행시험장에서 펼쳐진다. 대한자동차경주협회의 공인 경기로 열리는 이 대회는 두 대의 자동차가 동시에 출발해 400m를 달려 순위를 정하는 방식이다. 배기량 등의 기준에 따라 4개의 클래스로 나눴고, 각각 1~3차 시기의 결과로 시상을 한다.

대구광역시는 이날 대회에 전문 동호인부터 관련 업계 관계자, 일반 관람객 등 1만여명이 찾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대구광역시 관계자는 “관련 업체와 소비자들의 의견 교류를 위한 연결 통로 역할을 할 것으로 확신한다”며 “드래그 레이싱을 통해 모터스포츠 활성화 및 튜닝문화의 확산을 바탕으로 지역 기반의 자동차 튜닝산업을 육성하는데 적극적으로 지원한 계획”이라고 밝혔다.

대회 운영사인 플레이그라운드코리아의 김종남 대표는 “자동차 튜닝산업 진흥대책의 일환으로 열리는 이 대회가 올해로 4회째를 맞는다”며 “드래그 레이싱은 경기 규칙이 단순하고 쉽게 이해할 수 있어 프로 드라이버 뿐 아니라 튜닝 자동차를 소유한 일반이들의 참여가 쉽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이런 긍정적인 효과로 인해 자동차산업 발전의 영향력 및 파급력이 매우 크다”고 덧붙였다.

Be the first to comment on "10월 15일 대구에서 총알을 탄 드라이버들의 질주 본능이 펼쳐진다"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