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스타 드리프트 챌린지, 11월 26일 KIC 상설트랙서 개최

‘2017 슈퍼스타 드리프트 챌린지(이하 SDC)’가 11월 26일(일)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에서 개최된다.

2017 수퍼스타 드리프트 챌린지’ 1전 S클래스에 참가한 토다니 노리츠구(왼쪽) 김상진이 결승에서 멋진 드리프트를 선보이며 코너를 정복하고 있다. 사진=SDC

2017 수퍼스타 드리프트 챌린지’ 1전 S클래스에 참가한 토다니 노리츠구(왼쪽) 김상진이 결승에서 멋진 드리프트를 선보이며 코너를 정복하고 있다. 사진=SDC

S와 A 클래스로 구성된 대회는 단독으로 주행하는 예선을 거쳐 각각 S클래스 16강과 A클래스 8강의 체이스 배틀 토너먼트로 결선을 치른다. 출전신청을 마감한 현재, S 클래스 16대, A 클래스 19대가 출전신청을 마쳤다. 엔트리에는 지난 대회 S 클래스에서 우승한 토다니 노리츠구(팀 토다니)와 오프로드에서도 활약하고 있는 김화섭(아톰.하드레이스드리프트팀), 홍성윤(GP드리프트), 최지웅(봉피양 레이싱)을 비롯해 원년부터 활약해온 최상현(JUST DRIFT), 드리프트 히어로 카자마콴(본명 권용기, 비투어타이어) 등이 출전한다. A클래스는 첫 대회의 우승자 허진욱(이니셜D)이 참가하고 유일한 여성 드리프트 박은지(JUST DRIFT)가 첫 출사표를 던졌다.

주최사 벽제이앤피(E&P) 김태현 대표는 “이번 대회는 경기와 참가자에 집중하려한다”며 “이는 흥행보다는 드리프트를 한층 더 크고 단단하게 통합하려는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그는 “드리프트의 전세계적인 인기에 발맞추어 우리 드라이버들이 국제무대로 진출할 수 있는 발판을 만들어 갈 것이며, 한국인 세계 챔피언을 만들어보고 싶다”고 포부를 다졌다.

SDC 제1전의 경기장면. 사진=SDC

SDC 제1전의 경기장면. 사진=SDC

S클래스 1~3위는 각 500만, 300만, 100만의 상금이 수여되고, A클래스는 부상으로 타이어와 1위 HSD 서스펜션, 1~3위 각 벽제 외식식사권 30만, 20만, 10만이 제공된다. 각 순위에 따라 ZEKER 엔진오일 등을 준다.

한편 이 대회는 국내 최초의 단독 공인 드리프트 대회인 SDC가 지난 대회에 경기 운영을 맡은 인제스피디움을 중심으로 한 IDC(주최사 모션, 대표 전상훈)와 KIC CUP과 함께 KDL 코리아 드리프트 리그(주최사 모비벅스, 대표 김상진)과 함께 해 의미가 크다.

Be the first to comment on "슈퍼스타 드리프트 챌린지, 11월 26일 KIC 상설트랙서 개최"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