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손흥민 소속 팀 ‘토트넘 핫스퍼’와 공식 후원 3년 연장 계약

금호타이어(대표 김종호)가 2020/2021 시즌까지 3년 동안 영국의 명문 축구구단 토트넘 핫스퍼의 글로벌 공식타이어 파트너사로 활동한다.

금호타이어와 토트넘 핫스퍼 파트너십 연장 조인식. 사진=금호타이어

금호타이어와 토트넘 핫스퍼 파트너십 연장 조인식. 사진=금호타이어

토트넘의 트레이닝 센터인 영국 런던의 핫스퍼 웨이(Hotspur Way)에서 진행된 이날 조인식에는 주경태 금호타이어 유럽영업담당 전무와 토트넘 손흥민, 빅토르 완야마(Victor Wanyama), 페르난도 요렌테(Fernando Llorente), 키에런 트리피어(Kieran Trippier) 등 토트넘을 대표하는 선수 및 양측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지난 7월 손흥민은 토트넘과 2023년까지 연장 계약을 맺었다.

토트넘은 1882년 창단한 북런던의 강호로 프리미어리그 지난 시즌 3위를 기록했고 전세계적으로 160개 이상의 공식 서포터즈 클럽과 4억명 이상의 팬을 보유하고 있다. 특히 손흥민 선수가 지난 2015년 독일 분데스리가 레버쿠젠에서 이적하면서 국내팬들도 대폭 늘었다.

금호타이어는 지난 2016년 토트넘과 글로벌 공식 파트너사로 처음 계약을 맺고 후원 활동을 시작했고, 마침 직전 시즌 손흥민도 토트넘에 입단해 특별한 인연을 맺었다. 이후 토트넘은 리그에서 꾸준히 3위 안에 들며 유럽 챔피언스리그에도 지속적으로 진출하는 등 좋은 성적을 거두는 등 금호타이어와의 성공적인 파트너십을 이어가고 있다.

금호타이어는 이번 연장 계약을 통해 토트넘의 공식 파트너로서 홈구장에서 열리는 리그 및 컵 대회 경기 중 LED 광고, A-보드 광고, 경기 책자, 홈페이지 등에 금호타이어 브랜드를 노출하게 된다. 또한 금호타이어는 토트넘의 로고 및 손흥민을 비롯한 대표 선수들의 이미지를 활용할 수 있고 고객을 대상으로 하는 행사 및 축구교실에 선수들을 초청할 계획도 갖고 있다.

다니엘 레비(Daniel Levy) 토트넘 회장은 “파트너십 연장은 지난 2년간의 성공적인 관계를 더욱 강화하는 의미”라며 “영국을 비롯한 주요 글로벌 시장에서 확대되고 있는 디지털 채널을 통해 금호타이어의 사업과 브랜드 성장을 뒷받침하는 협력관계를 이어가는 것은 흥미로운 일”이라고 반겼다.

주경태 금호타이어 유럽영업담당 전무는 “세계 최고의 인기를 자랑하는 프리미어리그의 명문구단 토트넘과 파트너십을 연장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우리의 파트너십은 이미 성공적으로 진행 중이며 금호타이어의 브랜드 인지도를 높여 글로벌 타이어 기업으로서의 위상을 한층 더 끌어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Be the first to comment on "금호타이어, 손흥민 소속 팀 ‘토트넘 핫스퍼’와 공식 후원 3년 연장 계약"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