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스원의 G테크, 2018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와 엑스타 슈퍼챌린지 후원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을 주관하는 슈퍼레이스와 자동차용품 전문기업인 불스원이 손을 잡았다.

한지영(왼쪽) 불스원 상무와 김준호 슈퍼레이스 대표가 7일 서울시 중구 CJ제일제당 센터에서 열린 후원 협약식에서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슈퍼레이스

한지영(왼쪽) 불스원 상무와 김준호 슈퍼레이스 대표가 7일 서울시 중구 CJ제일제당 센터에서 열린 후원 협약식에서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슈퍼레이스

슈퍼레이스 김준호 대표와 불스원 마케팅본부장 한지영 상무가 참석한 가운데 불스원의 프리미엄 엔진오일 G테크(G-Tech)가 2018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과 2018 엑스타 슈퍼챌린지를 한 시즌 동안 후원하는 협약식이 진행됐다. 이에 따라 다양한 경주차들의 짜릿한 속도전이 펼쳐지는 2018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과 엑스타 슈퍼챌린지가 더 박진감 넘치는 레이스를 팬들에게 선사할 수 있게 됐다.

불스원의 프리미엄 합성 엔진오일 G-테크는 두 대회를 후원하면서 고성능 엔진에 최적화된 제품의 우수성을 알릴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50년 이상 축적된 전문적인 기술력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100% 독일에서 생산되고 있는 G-테크는 BMW 등 글로벌 브랜드를 비롯한 유럽 최신 규격에 잘 어울리는 제품으로 고속주행 등 다양한 환경에서도 안정적인 성능을 발휘한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국내 최고의 모터스포츠 대회인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에는 국내 최상위 클래스이자 아시아 유일의 스톡카 레이스인 슈퍼6000 클래스를 비롯해 BMW M클래스 등 다양한 경기가 펼쳐진다. 아마추어 드라이버들의 경연장인 엑스타 슈퍼챌린지도 여러 차종이 참가한다.

김준호 슈퍼레이스 대표는 “불스원의 후원을 통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과 슈퍼챌린지가 더 많은 관심을 받게 될 수 있을 것”이라며 “상호협력을 통해 함께 발전해 나갈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불스원의 힘을 얻게 된 2018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은 오는 4월 22일 막을 올려 오는 10월 28일 최종전까지 6개월여의 흥미진진한 레이스를 펼친다. 슈퍼챌린지는 4월 시작돼 오는 10월까지 총 5번의 경기를 치를 예정이다.

Be the first to comment on "불스원의 G테크, 2018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와 엑스타 슈퍼챌린지 후원"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