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실








[F1 드라이버] 마크 웨버(Mark Alan Webber)

인도어 고카트 트랙에서 시급 4파운드를 받으면서도 꿈을 잃지 않았던 소년이 마침내 모터스포츠의 최고봉 F1 그랑프리의 주역으로 우뚝 섰다. 호주 캔버라 근교 출신의 마크 웨버. 15세부터…